최재영(Choi jae young)-욕망에 관하여 > exhibition

본문 바로가기

exhibition

PAST 최재영(Choi jae young)-욕망에 관하여

본문

18e805fba8222be7282f2e79edd364be_1555654331_235.jpg


18e805fba8222be7282f2e79edd364be_1555654321_0967.jpg

최재영 (Jae Young Choi)

 

개인전

2012 The paradox of the gap, Hive space A, 청주

2013 The gap, New space art foundation, Hue, 베트남

2013 Asian report, Hive space A, 청주

2015 Hopeful days, 청주창작스튜디오, 청주

2015 Human scape , 청주시립대청호 미술관, 청주


그룹전

2012 Drawing route, Hive space A, 청주

2013 대전 AR festival, space see, 대전

2014 한 뼘 드로잉 전, 청주시립대청호 미술관, 청주

2015 머무르다, 우민아트센터(프로젝트 스페이스 우민), 청주

2016 살아있는 것들, 춘자 아트센터, 부산

2016 도큐멘트 10년의 흔적, 10년의 미래, 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 청주

2016 5 dsay , Art space a, 청주

2016 홈그라운드 전, 청주시립미술관, 청주

2018 내일의 미술가들, 청주시립미술관, 청주

레지던시

2012, 2013 Hive camp, 청주

2012 Andra University residency program, Viz, 인도

2013 new space art foundation, Hue, 베트남

2014 청주 창작 스튜디오, 청주

2014 Artist village, 싱가포르


작가노트

막연한 불안감과 욕망과 욕구가 응집된 감정 상태를 다룬다. 삶의 기본적인 요소들이 충족되더라도 해소되지 않는 욕구들이 있다. 이런 욕구들이 무의식 속에 뭉쳐져 하나의 덩어리를 만든다. 보통 이런 덩어리들은 꿈속에서 이미지로 나타난다.

 

고름이 고이면 언젠가는 터지듯 쌓이고 쌓인 감정의 덩어리들은 놓아두면 엉뚱한 곳으로 터지기도 한다. 나는 캔버스에 그리고 손으로 문지르는 행위를 통해 이런 감정을 분출시킨다. 감정 상태에 따라 변하는 행위에 의해 결과물은 결정된다.

 

나의 화면은 내면의 풍경과 동시에 살아가면서 보게 되는 외적 풍경들을 동시에 보여준다. ‘덩어리시리즈, ‘풍경시리즈 등을 통해 의식과 무의식의 연관 관계 그리고 시간성을 보여준다.